보도자료 ㆍHOME > 사업현황 > 보도자료

보도자료 [뉴스와이어] 한국창극원, 창단 15주년 기념 창작창극 '눈꽃나비 雪花' 공연
2015-11-18 08:20:11
국방국악문화진흥회 조회수 2022

전문예술단체 한국창극원(대표 박종철)이 창단 15주년을 맞아 11월 25~26일 창작

창극 ‘눈꽃나비 雪花’를 국립국악원 예악당 무대에 올린다고 밝혔다.

지난 15년간 수많은 공연으로 관객과 소통해온 한국창극원은 창단 15주년을 맞아

이를 기념해 창작창극 ‘눈꽃나비 雪花’를 준비했다.

경기도 한 양반 가문에서 성장한 설화라는 여인의 기구한 삶를 통해 일제 치하의 암

울한 현실 속에 우리 민족문화가 어떻게 성장하여 왔는가를 함께 확인하고, ‘희

생’으로 ‘사랑’을 완성해야 했던 그녀의 아픈 운명을 우리의 소리로 슬프지만 아름

답게 그려내며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되짚어 보고자 한다.

제목인 ‘눈꽃나비’는 겨울의 칼바람과도 같이 거친 운명에 휩쓸려 나약해 보이지만

자신을 던져서라도 사랑하는 이들을 지켜내고자 했던 강인한 여인, 주인공 설화의

아름답고도 슬픈 운명을 이미지화한 것이다.

애절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남도 소리와 여성적이면서도 섬세한 멋을 지닌 경서도

민요를 함께 감상할 수 있으며 창극, 국극 등 전통극 무대에서 40년 이상 활동해온

국악극의 전설들과 차세대 명인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

이다.

이번 공연은 30여 편의 국악극을 작·연출하고 300여 회가 넘는 국악공연을 연출한

한국창극원 박종철 대표가 직접 작품을 쓰고 연출을 맡았다. 그는 지난 30여 년간

한국 고유의 정서가 살아있는 스토리를 개발하고, 이를 한국의 전통음악과 춤을 통

해 표현하며 창극을 한국을 대표하는 공연예술로 발전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박

종철 연출은 “창극은 우리 전통공연예술의 고유의 색깔이자 심장이다. 이 작품 또한

우리 국악과 창극을 지켜내기 위한 한국창극원의 끝없는 실험과 도전의 연장선으

로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눈꽃나비 雪花’에는 이용길, 이옥천, 전예주, 정경화 명창 등 국악계의 전설이라 할

수 있는 인간문화재급 명창들과 전주대사습놀이 장원에 빛나는 김영순 명창, 차세

대 국극명인 이계순 등이 함께 출연하며 연극, 뮤지컬계의 대부인 배우 여무영, 반

진수와 젊은 줄타기 명인 김민중 등이 특별출연한다.

전석 3만원인 본 공연은 공연티켓 1+1 지원사업 선정작으로, 인터파크

(ticket.interpark.com) 예매를 통해 티켓 한 장 가격으로 두 장 예매가 가능하다. (문

의: 한국창극원 02-742-7278 )

한편 한국창극원은 2001년 창단된 뒤 창극 ‘오유란전’, ‘노루목골 솟대’, ‘삼색유희’,

‘2015선객’, 국악뮤지컬 ‘성왕의 낙원’, ‘시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연희

극 ‘유리벽 속의 왕’, ‘1974, 사라진 300일’ 등 매년 1~2편의 창작창극을 제작, 공연

하며 한국의 전통뮤지컬인 창극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민간국악단체이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정책
상호 : 사단법인 국방국악문화진흥회 | 대표자 : 변상문 | 사업자등록번호 : 106-82-16373
주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62-1 | TEL : 02-794-8838 | E-mail : wwwguggugcokr@hanmail.net
Copyrightⓒ 사단법인 국방국악문화진흥회. All rights reserved.